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현경 해명,악관절 수술 3번 후 '얼굴 균형목적' 보톡스 맞아
 
김경화   기사입력  2014/04/02 [17:11]
 
 
▲ 오현경 해명    ©SBS 힐링캠프

오현경 보톡스 해명이 화제다.
 
31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서 보톡스 마니아에 대해서  "사실 우리 나이에 보톡스 시술을 하지 않을 수가 없다. 하긴 한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오현경은 턱수술에 대해 "악관절이 심각했다. 말을 하다가도 턱이 빠지는 등 악관절이 심각했다. 뼈를 깎는 게 아니었다"며 악관절 수술을 했음을 밝혔다.

이어 보톡스에 대해  "세번의 수술 후 자연스럽지 않더라. 얼굴이 다 흉터 조직이다. 피부가 얼룩덜룩하다. 입술도 말려들어갔다. 턱을 고정시키고 얼굴 균형 잡기 위해 보톡스를 맞았다"고 젊어지기 위한 목적이 아닌 얼굴 균형에 의한 보톡스라고 해명했다.
 
오현경 해명에 시청자들은 "힐링캠프 오현경 해명 억울했겠다", "힐링캠프 오형경 해명 이해 됐다. 힘들었겠다", "오현경 해명, 보톡스 안맞는사람이 어딨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오현경은 강호동 스캔들, 보톡스 마니아, 나이트 죽순이설, 미스코리아 자격박탈 논란등 시원하게 해명해 화제를 모았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4/04/02 [17:11]  최종편집: ⓒ i선데이뉴스
 
 

배우 박시연, 화보 못지 않은 비